양대원 YANG DAE WON

최종 수정일: 2021년 12월 29일

Born

1966, Korea


Education

BSc Sejong University, Korea

M.F.A Sejong University, Korea


Awards

2005 The 24th Grand Art Exhibition of Korea : Part of Korea : Part of Non_representational

2005 The 27th JoongAng Fine Arts Competition

2004 The 4th SONGEUN Art Festival(Songeun Art Foundation) : 2nd Prize Grand Art Exhibition of Korea

1996 The 3rd KONGSAN Art Festival (Dong Ah group):2nd Prize


Selected Solo Exhibitions

2021 I am the king, Woonjoong Gallery, Sung-nam Kyung-gi

2020 Goden Tears, UrbarnArt, Seoul

2019 King’s Whisper, Savina Museum, Seoul

2019 密語-Doubt, Urbanart, Seoul 2016 密語, DongSanBang Gallery, Seoul

2014 Doubt-Old Tears, Gallery Hee, Yang-san Kyung-nam

2015 Black Star, Dam Gallery, Seoul

2013 Long-standing Tears, Savina Museum, Seoul

2012 Old Tears, Usine Utopik, Normandie, France

2010 Doubt II, DongSanBang Gallery, Seoul

2009 Taking out the Diary of 10 years ago, Weibang Gallery, Seoul

2008 Doubt I, Savina Museum, Seoul

2007 Seoul Fine Art Show, Seoul Art Center, Seoul

Insa Art Festival-Simplicity&Complexity, DongSanBang Gallery, Seoul

2006 Blue Island, Savina Museum, Seoul Gail Museum, Gapyeong, Kyoungki-do

2004 Yang Dae Won, Ga Gallery, Seoul

2003 Nan II, Savina Museum, Seoul

2002 Nan I, Taipei Artist Village, Taipei, Taiwan

2001 Addiction, Gallery Savina, Seoul

2000 Excursion, Kumho Museum of Art, Seoul

1998 Island II-The Invitational Exhibition for the Winners of the 3rd KONGSAN Art Festival, Dong Ah Gallery, Seoul

1995 Island I, Cheong-Nam Art Gallery, Seoul

1993 Picture Diary, The 3rd Gallery, Seoul

1991 Birds, Science Hall at Sejong University, Seoul and also participated in many group exhibitions.


Selected Group Exhibitions

2019 LA Art Fair, Art Gangnam Gallery & Company, LA USA

2019 SCOPE Miami Art Fair, Miami USA

2019 Paintings from Hanla to Baekdu, Insa Art Plaza, Seoul

2019 Galleries Art Festival, Urban Art, COEX, Seoul

2019 Busan International Gallery Art Festival, Park Yeo-sook Gallery, Seoul

2019 The joy of this moment, VIDI Gallery, Seoul

2019 KIAF, Urban Art, COEX, Seoul

Selected Collections

National Museum of Modern and Contemporary Art, Korea

Kyoungki Cultural Foundation,

Songeun art & Cultural Foundation

Kyoungki-do Art Museum

Kumho Art Meseum, Savina Art Museum

DongSanBang Gallery

Arario Gallery

Limsco Inc

etc







작품세계


눈물의 숲에서 붉은 벽을 바라보다", 황정인-사비나미술관 큐레이터


양대원의 회화가 동시대 작가들의 그것과 차별화 될 수 있는 부분은 바로 주제, 구성, 기법이라는 회화적 요소가 적절하게 어우러져 있어서 작품의 뚜렷한 정체성을 형성한다는 점이다.

작가로서의 실존적인 측면이 사회를 소재로 한 작품의 주제의식과 굉장히 밀접한 관련을 맺고 있어서 작품에 대한 심리학적, 사회학적 고찰을 가능하게 하는 점, 추상회화의 단순하고 상징적인 표현을 유지하면서도 개성강한 인물상을 창조하여 형상성을 갖추고 있다는 점, 회화의 평면성을 유지하면서도 물성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독특한 기법을 구사해내고 있다는 점에서 그렇다. 이것은 곧 작품에 대한 다각적인 해석을 가능하게 한다는 장점으로 이어진다.

즉 양대원의 회화는 동시대 미술에 대한 해석의 즐거움을 안겨준다. 그의 회화는 매너리즘에 빠진 기법위주의 회화로 전락하거나, 주체의식이 결여된 채 특정 국가의 회화적 추세에 편승하여 나아갈 길을 찾지 못하는 위험에 빠져 있는 요즘의 회화적 동향에서 멀리 떨어져 있다. 주제와 표현에 대한 철저한 인고의 과정을 거쳐 자신만의 어법을 확실하게 확립하여 구사하는 단계에 올라, 이제는 여기에 시대의 이야기를 자연스럽게 담아내는 여유가 생긴 것이다.


시대의 흐름을 철저한 작가적 시각을 유지하여 바라보고, 이것을 조형방식으로 담아내고 해석해내는 것이야 말로 시대정신이 살아있는 미술, 동시대 미술이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작가란 묵묵히 시간의 변화에 순응하면서 점차 두터워지는 경험의 층위를 통해 보이는 세상의 모습을 자연스럽게 담아내는 사람이라는 말에 동의한다면, 양대원이야말로 가장 부지런하고 성실하게 이 과정을 밟아 나가고 있는 작가 중의 한 사람일 것이다.



주요작품








보도자료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130917000121&md=20130920003643_BL

https://news.naver.com/main/read.naver?mode=LSD&mid=sec&sid1=103&oid=001&aid=0006531961

https://news.naver.com/main/read.naver?mode=LSD&mid=sec&sid1=103&oid=003&aid=0003333180

http://www.newsfreezone.co.kr/news/articleView.html?idxno=344425

https://www.abn.co.kr/news/newsDetail.do?newseq=115004


yang660110@hanmail.net


조회수 63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